계장기술(PROCON)

계장포커스 지멘스 팀센터, 구글 클라우드에서 사용 가능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96회 작성일 22-12-14 16:35

본문

- 지멘스 엑셀러레이터 포트폴리오 PLM 솔루션, 이제 구글 클라우드에서 사용 가능해져
- 구글 클라우드에서 구동 시 신속하고 유연한 확장성과 탁월한 접근성 및 관리성 제공

e9ffd668298e6927455308b3d133cda1_1671003295_7125.png
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(Siemens Digi tal Industries Software)가 제품수명관리(Product Lifecycle Management, PLM)를 위한 팀센터(Teamcenter) 소프트웨어를 구글 클라우드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지난 11월 7일 발표했다. 이를 통해 사용자는 오늘날 제조업체들이 요구하는 접근성과 확장성 그리고 보다 낮은 총소유비용(TCO)으로 세계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는 PLM 시스템 중 하나를 보다 빠르게 구현할 수 있다.

지멘스 엑셀러레이터(Siemens Xcelerator) 포트폴리오 중의 하나인 팀센터는 혁신을 위해 기능적 사일로 전반에 걸쳐 사람과 프로세스를 디지털 스레드에 연결하는 적응력 높은 PLM 시스템이다. 팀센터는 사용자가 제품을 계획, 개발하여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, 개념화부터 수명 종료에 이르기까지 제품 수명주기 전반에 걸쳐 회사의 가장 민감한 지적 재산에 대해 통제된 보안 액세스를 제공한다.

또 팀센터가 구글 클라우드의 서비스형 인프라(Infra structure as a Service, IaaS) 배포 모델에서 구현될 경우, 인프라 성능을 개선하고 프로젝트 요구에 맞춰 유연하게 확장하는 동시에 총소유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. 이에 더해 고객들은 구글 클라우드의 속도, 규모, 보안, 지속가능성의 이점 또한 누릴 수 있다. 지멘스 팀센터를 클라우드로 전환하면 고객은 보다 쉽게 사일로를 분해하여 정보기술(IT)과 운영기술(OT) 영역을 결합할 수 있으며, 실제 자동화 분야의 데이터를 정보와 엔지니어링 기술의 디지털 세계와 융합할 수 있다.

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의 수명 협력 소프트웨어 수석부사장 조 보먼(Joe Bohman)은 “다양한 규모와 산업군의 고객들은 팀센터가 미래의 제품을 개발하고 만드는 것을 도울 수 있다고 믿고 있다. 구글 클라우드에 팀센터를 도입함으로써 더 많은 조직이 보다 신속하게 PLM을 도입하고 운영하며, 혁신적인 기능을 통해 생산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”고 말했다.

구글 클라우드의 공급망 및 로지스틱스 솔루션 부문 총괄 한스 탈바우어(Hans Thalbauer)는 “구글 클라우드에서 지멘스 팀센터를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제조업체들은 지멘스의 전문성과 기술 역량을 구글 클라우드의 업계 최고 수준 보안, 규정 준수, 관리 기능과 결합할 수 있게 될 것이다. 이번 협업을 통해 고객들은 변화하는 비즈니스 요구에 신속하게 대응하고, PLM 소프트웨어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쉽게 스케일 업(Scale-up)할 수 있게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지멘스는 클라우드 접근 용이성과 사전 구성된 팀센터 커넥터로 구글 워크스페이스(Google Workspace)까지 확장된 사용성을 갖추고 있다. 문서, 시트, 슬라이드 사용자는 이제 팀센터에서 해당 파일을 관리하고 브라우저에서 편집할 수 있다.

지멘스가 PLM의 가용성을 높이고 고객이 요구하는 확장성으로 총소유비용을 절감하는 방법과 기타 팀센터에 대한 정보는 https://www.plm.automation.siemens.com/global/en/products/teamcenter에서 자세히 알아볼 수 있다.